효리세상


 

     
   
 



복고핑클    [기사] [포토엔]이효리 메이비 팬미팅 깜짝 등장해 축하 外 2건 2006/09/24







메이비-이효리 ‘저작권료로 친해진 우리’



[뉴스엔 정유진 기자]

가수 메이비의 생일파티 겸 팬미팅이 24일 오후 3시 서울 신사동 떼아뜨로삐우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평소 메이비와 절친한 H유진 최강희 이효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정유진 noir1979@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엔]이효리 메이비 팬미팅 깜짝 등장해 축하

[뉴스엔 정유진 기자]

가수 메이비의 생일파티 겸 팬미팅이 24일 오후 3시 서울 신사동 떼아뜨로삐우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평소 메이비와 절친한 H유진 최강희 이효리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정유진 noir1979@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효리-메이비 “우린 저작권료로 뭉쳐진 사이”





[뉴스엔 글 이현 기자/사진 정유진 기자]

메이비와 이효리가 각별한 사이임을 과시했다.

이효리가 자신의 히트곡인 ‘텐 미니트’와 ‘겟차’ 등을 작사한 스타 작사가로 유명한 메이비의 팬클럽 창단식에 깜짝 게스트로 참석해 우정을 내비쳤다.

24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구 신사동 떼아뜨로삐우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한 깜짝 출연해 메이비를 놀래켰던 이효리는 “3년 전부터 메이비의 곡을 받아왔는데, 실제로 한번도 본적은 없었다”며 “최근에서야 얼굴을 알게 됐다”고 실은 그리 깊지 않은 친분관계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대해 메이비는 “이효리 덕분에 저작권료를 많이 받아 행복했다”며 “이효리가 방송에 나오면 나올수록 희열을 느꼈다”고 익살을 부렸다.

이어 “이효리가 활동을 많이 할 수 있도록 많이 벌 수 있기 때문에 심지어 직접 투표도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이효리는 “메이비씨와 저는 저작권료로 뭉쳐진 사이”라고 농담을 던졌다.

한편 한참 신인인 메이비에 대해 선배인 이효리는 “너무 잘하고 있어서 조언할 것이 없다”면서도 하지만 “쇼프로에서 어색한 모습이 언뜻 비친다. 당당하게 열심히 했으면 좋겠다”고 애정이 담긴 당부의 말을 남겼다.

이현 tanaka@newsen.com/정유진 noir1979@newsen.com
손에 잡히는 뉴스, 눈에 보이는 뉴스(www.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지금컴퓨터상태가안좋아서기사사진3개인데1개만올릴게요ㅠㅠ


 효리세상 나머지 마저 올려 드렸습니다~ ^^     2006/09/24
   [기사] 이효리 “메이비 처음 만난 후 실망” 外 11건 [2] 코칩
   [기사] ‘연기 합격점’ 이진 인터뷰 “성유리의 눈물 연기 부러워” piperider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Ye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