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세상


 

     
   
 



효리짱    [기사] 이효리 시구, 포수 옆으로 날아간 변화구? 外 2003/10/19
[기사] 이효리 시구, 포수 옆으로 날아간 변화구?  


"공이 포수옆쪽으로 로 날아갔다구요? 변화구였어요."

인기 절정의 가수 이효리가 야구장에 나타나 뭇 사람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이효리는 지난 18일 수원구장에서 한국시리즈 2차전 개시를 알리는 시구를 했다. 트레이드 마크가 되다시피한 배꼽 티에 오른쪽 바지 끝만 무릎까지 올린 특이한 차림으로 마운드에 올라 와인드업을 크게 한 뒤 힘차게 공을 뿌렸다.


그러나 이효리가 던진 공은 똑바로 가지를 못하고 3루쪽으로 한참이나 벗어난 방향으로 갔다. 이효리는 시구 뒤 "스트라이크를 던지지 못해 미안하다"고 한 뒤 "사실은 변화구였다"며 '공이 옆으로 가게 된' 배경을 재치있게 설명했다.


이날 이효리는 진기록 한가지를 세웠다. 프로야구 사상 한국시리즈에서 애국가와 시구를 동시에 한 첫 주인공이 된 것이다. 이효리가 한국시리즈와 인연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00년 두산-현대의 한국시리즈에서도 이효리는 수원구장을 찾았다. 그때는 그룹 핑클의 멤버로 애국가를 불렀다.


이효리는 야구장과의 인연을 잊지 못한 듯 솔로로 독립해 MC와 가수를 겸업하며 최고의 주가를 날리고 있으면서도 한국야구위원회의 시구 요청에 선뜻 나섰다는 후문이다. 이효리를 섭외했던 유대환 KBOP(KBO의 자회사) 이사는 "시구 30분 전에 수원구장에 도착해 윤상원 심판으로부터 투구 요령을 배웠다. 투구 폼이 어렵다며 거울을 보고 몇 번이나 연습을 해 본 뒤 운동장으로 나갔다"고 말했다.


어쩌면 이날 이효리가 보여준, 한쪽 바지단을 올려 입은 패션이 혹 야구 선수들의 '농군 패션'에서 착안한 것은 아니었을까.




인천=강희수 기자


* 출처 : 일간스포츠


[기사] [포토제닉] 이효리 '시구도 섹시하게'

  

‘시구도 섹시하게.’ 2차전 시구자로 나선 가수 이효리가 수원구장에서 온몸으로 공을 던지고 있다. 하이힐에다 섹시한 의상을 입고 나온 그는 에너지가 넘치는 듯 포수가 일어서서 받을 만큼 힘차게 공을 던졌다. 히트곡 ‘텐 미니츠’의 가사처럼 10분도 못돼 단숨에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수원 | 김도훈기자 camera@


* 출처 : 스포츠서울


[기사] [포토]효리 "어머 폭투네"  



‘실투도 섹시해!’ 인기가수 이효리가 한국시리즈 2차전 시구를 한 뒤 공이 포수 김동수 옆을 살짝 빗나가자 애교섞인 미소를 보이며 수줍어하고 있다.

/수원=KS취재반

[KS 이모저모] 이효리 2차전 섹시시구


‘야구장도 효리 열풍∼.’ 2차전 시구를 맡은 가수 겸 MC 이효리가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야구모자에 캐주얼 차림으로 등장한 이효리는 자신의 히트곡 ‘10minutes’ 연주에 맞춰 가볍게 몸을 흔들며 마운드로 걸어나갔다. 이효리는 마운드에서 잠시 심호흡을 한 뒤 온몸을 비틀면서(?) 섹시투구를 했으나 공은 포수 김동수의 왼쪽으로 흘러 관중의 폭소를 자아냈다.


* 출처 : 스포츠투데이


 섹시횰 던지는 모습 넘 이뻐욧 ^^  x  2003/10/19
 얼짱주먹짱횰 횰언니던지는거 봤는데..여자는 여자더라..아무리터프하다해도^^..  x  2003/10/20
   [기사] '위대한 유산' - '은장도' 한날 한시에 VIP 시사회 [1] 효리짱
   [정보] 이효리 1집 한터 10월18일 음반판매량 사파이어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Ye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