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세상


 

     
   
 



별빛    [기사] 이효리 "'훔쳐보기' 방송불가 판정 아쉽다" 2006/02/23


가수 이효리가 솔로 2집 후속곡인 '훔쳐보기'가 방송 3사에서 모두 방송부적합 판정을 받은 것에 대해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효리의 '훔쳐보기'는 전주 부분에 'fucking'이라는 단어가 반복해 들려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이효리는 지난 22일 진행된 케이블 엠넷 '생방송 핼로우 쳇'의 '송 스타일 토크(Song Style Talk)' 코너에 출연해 그에 대한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이효리는 "영화 뿐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아무렇지 않게 쓰이는 말로 인해 방송 불가 판정을 받은 것에 대해 아쉬움을 느낀다"며 "하지만 나 자신이 그만큼 대중가수로서 청소년들에게 큰 영향을 끼치는구나라는 사실을 알았다"고 솔직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효리는 이어 "그만큼 책임을 느끼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효리는 "놀러 간 자리에서는 일의 연장선처럼 느껴져 내 노래는 부르지 않는다"며 "하지만 가끔 핑클 멤버끼리 놀러가면 핑클 노래를 부르곤 한다"는 이야기를 공개하기도 했다. 이날 방송분은 오는 24일 오후8시, 26일 오후6시에 다시 한번 방송된다.

butthegirl@mtstarnews.com

머니투데이가 만드는 리얼타임 연예뉴스

제보 및 보도자료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지연 기자



   [잡지] 코스모폴리탄 3월호 인터뷰 내용 [14] 별빛
   [기사] “말많고 여친과의 비밀을 떠벌리는 남자는 질색” 별빛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Ye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