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세상


 

     
   
 



효리짱    [기사] [신여진의 별의별이야기] 이효리 '난 의리파' 2006/12/04

요즘같은 다매체·다채널 시대에 캐스팅은 곧 전쟁이다. 오락 프로그램의 게스트가‘그 나물에 그 밥’이라는 평가 속에서 특별식(?)이라도 차리려면 ‘라인’을 동원할 수밖에 없다. 필자 역시 별의별 이야기를 연재하면서 함께 일했던 몇 안되는‘인맥’부터 동원하는 것만 봐도 알 수 있듯이. 모든 PD들은 새 프로그램이나 새 코너를 론칭할 때 자기 패밀리를 동원한다.

이런 경우에‘의리’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연예인이 바로 이효리다.‘해피투게더-프렌즈’MC도 함께 일했던 연출자와의 인연 때문에 활동 중단 중임에도 불구하고 맡게 되었는데 오죽하면 ‘국민 여동생’이 문근영이라면. 연예계의 진정한 ‘국민 남동생(?)’은 이효리라는 말이 있을 정도다.

예전‘보야르 원정대’라는 해외 원정 게임 프로그램을 촬영 했을 때의 일이다. 말이 좋아 해외 현지 촬영이지 에어컨도 나오지 않는 프랑스 무인도에서 2주 가량 머물면서 촬영했는데 스태프들이 아침 8시 출근. 밤 7시 퇴근이라고 할 정도로 스파르타식 촬영을 강행했다. 당시 남희석과 이효리가 진행을 맡았는데. 남희석은“효리는 여군같은 아이예요. 남자인 저도 견디기 힘들어서 투덜거렸는데 하루는 효리가 어깨를 두드리며‘오빠 파이팅’ 이러는 거예요. 대견스럽기도 하고 투덜거린 제가 좀 부끄럽더라구요.”파리 하면 유명한 것이 바게트지만. 매일 아침 그 딱딱한 빵으로 요기를 한다는 것이 쉬운 일은 아니었는데 모두가 투덜거리는 가운데 효리는 맛있게 먹는 법을 개발해서. 전파했을 정도였다.

필자는 현재 ‘프렌즈’를 함께 하고 있는데 섹시 스타치고 이렇게 소탈한 사람은 처음 봤다. 얼마 전 길거리에 쓰러져 있는 취객을 동생이 올 때까지 지켜줬다는 기사를 읽고 대기실에서 그에게 물었다.“효리야. 그거 사실이야? 왜 그랬어?”“그냥 날 보는 것같아서. 그냥 갈 수 없잖아.” 매니저와 함께 있던 상황도 아니고. 개인적으로 친구와 만나 놀다가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었다고 한다.

해외 공연이나 행사를 다녀오면 스태프들의 선물부터 먼저 챙기고. 수십명의 스태프가 움직이면 회사 경비 많이 나오니까 너무 비싼 밥은 먹지말자고 하는 속깊은 그녀.‘프렌즈’녹화는 매주 한 시간을 위해 4시간 가량이 소요된다. 편한 신발을 신고도 서 있기 힘든 시간 동안 높은 구두를 신고 계속 서서 진행을 해야하지만 단 한번도 힘든 내색을 하거나 짜증을 내지 않는다. 얼마 전 또 친한 PD의 새 코너 ‘해피 선데이- 쾌남 시대’라는 프로그램의 첫 녹화에 게스트로 출연하게 되었는데 노주현 태진아 이계인 등 연예계 대 선배들을 모시고 어렵게 첫 녹화를 마쳤다. 당시 효리가 남긴 말은 “이 인맥을 끊든가 해야지. 새 코너 새 프로만 하면 다들 나만 부르는데 안 갈 수도 없고...”였다. 말은 그렇게 했지만 열성을 다해 첫 녹화를 빛내줬다.

이효리. 아니 이의리. 그게 바로 섹시 스타 효리를 만든 9할이 아닐까?

‘해피투게더-프렌즈’‘좋은 사람 소개시켜줘’작가 q5160@hanmail.net


* 출처 : 스포츠서울


 날개백조 올리신분 닉네임처럼.
정말 이효리 짱!! 이네요
 x  2006/12/04
 노는효리 의리하면 정말 이효리!!!ㅋ
효리언니는 정말 좋아하지 않을래야 않을수가 없어..ㅋ
그래도 그 인맥때문에 티비서 언니 볼수 있어서 무지 좋다구요~~
 x  2006/12/04
 노인네팬 국민남동생^^~~~아 이젠 슈퍼스타라는애칭에 ,이의리, 국민남동생이란 애칭이 추가되는건가요^^~~~  x  2006/12/04
 낙인효리 국민남동생;;^^; 국민형님~!!이 아닐지...ㅋㄷ

'그냥 날 보는거 같아서...'^^ 역시 나의 수퍼스타~!!ㅎ
 x  2006/12/04
 효리가좋아요 역시 효리님이야 ㅠㅠㅠㅠㅠ  x  2006/12/04
 앙앙 와~~ 역시 ^^  x  2006/12/04
 piperider 이효리~
이의리~~~ +_+
    2006/12/05
 Hyoleeusa 역시 우리의 수퍼스타!
울 횰팬들은 사람보는 눈이 탁월해~~ ^^*
 x  2006/12/05
 Rover 정말 간만에 훈훈한 글입니다-_-ㅋㅋㅋㅋ 역시 남동생인거져ㅎㅎ  x  2006/12/05
   [기사] 성유리 "촬영중 '사모님' 떠올라 자꾸 NG" 효리짱
   [기사] 성유리 "핑클로 다시 한무대 꿈꾼다" [15] 코칩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Ye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