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세상


 

     
   
 



messenger    [기사] 성유리-장혁, 버스정류장에서 만나다! 2009/02/23



성유리와 장혁이 버스정류장에서 만났다. 영화 <토끼와 리저드(가제)>(감독 주지홍 / 제작 ㈜아이필름, ㈜제이엠픽쳐스)의 주인공 성유리와 장혁이 버스정류장에서의 만남을 시작으로 촬영에 돌입한 것.

성유리는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 23년 만에 고국을 방문하는 입양아 메이 역을, 장혁은 언제 박동을 멈출지 모르는 희귀한 심장병을 앓고 있는 택시 운전수 은설 역을 맡았다. 영화는 고국에 찾아온 메이(성유리 분)를 만나게 된 은설(장혁 분)이 과거를 찾아가는 여정을 따뜻한 감수성으로 그려낼 예정.

2월 중순 <토끼와 리저드>는 서울 도심의 한 버스정류장에서 촬영을 시작했다. 마음 속 상처를 가진 메이와 은설이 버스정류장 나란히 앉아 서로의 존재를 느끼게 되는 장면으로 성유리와 장혁은 미묘한 교감을 나누는 남녀의 모습을 서정적으로 연기하며, 스크린 첫 호흡을 맞췄다.

영화 <토끼와 리저드>는 어릴 적 미국에 입양되었다 23년 만에 고국을 방문한 입양아가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 여정을 밟는 청춘 로드무비로 2004년 영화 <치통>으로 프랑스에서 먼저 장편 데뷔, 세계가 주목하고 있는 주지홍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성유리와 장혁의 감성연기가 돋보일 영화 <토끼와 리저드>는 2009년 여름, 관객을 찾아갈 예정이다.

프리존뉴스 정욱 기자 (johnnyo@freezonenews.com)  




( 출처 - 아이비타임즈 )




   [기사] KBS,'조용필에서 이효리까지-KBS 가요대상' 방송 효리내꺼
   [기사] 성유리졸업사진, 옥주현과 함께 경희대 학사모 쓴 모습 ‘눈길’ messenger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Yein